로고

[인천시] 8일 저녁, 인천도호부관아서 열리는‘달빛음악회’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10:04]

[인천시] 8일 저녁, 인천도호부관아서 열리는‘달빛음악회’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6/04 [10:04]

 

초여름 밤을 낭만으로 물들이는 공연이 8일 저녁 펼쳐진다.

인천시와 가천문화재단은 오는 8일 미추홀구 문학동 인천도호부관아(재현시설물)에서 시민들을 위한 ‘달빛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달빛음악회는 조선시대 지방행정업무를 관장했던 인천도호부관아를 배경으로 현대음악과 마술공연, 다양한 공예 체험행사로 진행된다.

오후 3시부터 시작되는 사전 행사에서는 오각등 만들기·풍경 만들기 등 전통공예 체험과 활쏘기·투호놀이 등 가족단위 전통놀이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이어 저녁 7시 본 공연에서는 아카펠라·성악·재즈 등 실력 있는 음악가들의 공연과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마술공연으로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체험 및 공연 관람은 사전 신청 없이 무료로 참가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인천도호부관아 홈페이지(www.dohobu.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해 5월‘우리는 인천! 요기조기 음악회’를 본격 시작한 인천시는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관람할 수 있는 작은 음악회를 300회 이상 개최할 예정이다.

김충진 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시민들이 과거와 현대를 아우르는 특별한 순간을 경험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전통문화와 예술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